문 대통령, ‘도쿄 올림픽 방일-정상회담’ 전격 취소

“미흡하고 제반 상황 고려해 결정 … 한국 선수단 선전 기원”

최영태 기자 2021.07.19 17:32:11

문재인 대통령은 도쿄올림픽 계기 방일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19일 오후 4시 55분 서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박 수석은 “한일 양국 정부는 도쿄올림픽 계기 한일 정상회담 개최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양국 간 역사 현안에 대한 진전과 미래지향적 협력 방향에 대해 의미있는 협의를 나누었다”면서도 “양측 간 협의는 우호적인 분위기에서 진행되어 상당한 이해의 접근은 있었지만, 정상회담의 성과로 삼기에는 여전히 미흡하며, 그 밖의 제반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이와 같이 결정했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방일을 취소함에도 불구하고, “도쿄올림픽은 세계인의 평화 축제인 만큼, 일본이 올림픽을 안전하고 성공적으로 개최하기를 희망한다”며 “우리 선수단도 여러 가지 어려운 여건이지만 그간 쌓아온 실력을 아낌없이 발휘하여 선전하고 건강하게 귀국하기를 기대한다”고 박 수석을 통해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