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집합제한 시간 넘긴 ‘불법운영’ 적발됐던 주점, 경찰에 또 적발

  •  

cnbnews 변옥환기자 |  2022.01.21 16:43:50

지난 13일 심야에 불법 영업으로 경찰 적발됐던 노래주점이 20일 심야에 또다시 불법 영업을 벌이다 경찰에 재차 적발됐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지난 13일 오후 집합제한 행정명령에 따른 운영 제한시간을 초과해 몰래 불법으로 운영하다 경찰에 적발됐던 부산 서면의 한 노래주점이 일주일 뒤 또다시 같은 건으로 경찰에 적발됐다.

(관련기사: 집합제한 시간 어기고 심야에 몰래 영업하던 주점, 현장서 덜미)

부산진경찰서는 지난 20일 오후 11시 34분경, 집합제한시간을 넘겨 영업하고 있다는 노래주점에 대한 신고를 접수해 21일 오전 1시 15분경 종업원 등 14명을 단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해당 업소는 지난 13일 경찰에 적발돼 종업원 1명을 현행 입건했었던 곳이다. 경찰 단속 일주일 만에 다시 집합제한시간을 무시하고 불법 영업을 벌이다 또 적발된 것이다.

경찰은 룸 2개소에서 출입한 손님 13명과 종업원 A모(20대)씨 총 14명을 감염병예방법 위반으로 단속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 업소는 감염병예방법 상습 위반 업소로 서면지구대에서 소방당국에 사전 공동대응을 요청해 출동했다”며 “사전에 해당 업소의 옥상과 도주로 등에 경력을 배치한 뒤 현장을 급습해 이들을 단속했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한편 부산지역은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유흥시설에 대한 운영시간이 오전 5시~오후 9시까지로 집합제한 적용돼 있다. 또 백신 접종 완료자와 코로나19 완치자만 이용할 수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