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부산시·교육청, 제1회 교육발전특구 협력 전담팀 회의 개최

교육부 교육발전특구 시범운영 지역 공모 선정 위한 특구 내 부산형 모델 추진 등 협력방안 논의

  •  

cnbnews 임재희기자 |  2023.12.01 09:24:56

11월 30일 부산시청에서 열린 ‘제1회 교육발전특구 협력 전담팀 회의’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가 시교육청과 지난달 30일 ‘제1회 교육발전특구 협력 전담팀(TF)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교육발전특구’란 지방자치단체, 교육청, 대학, 지역 기업, 지역 공공기관 등이 협력해 지역발전의 큰 틀에서 지역 교육 혁신과 지역인재 양성 및 정주를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체제를 말한다.

이번 회의는 지방소멸 위기에 대응하고 균형발전을 위해 정부에서 추진하는 4대 특구 중 하나인 '교육발전특구'의 시범운영 지역 공모계획에 따라 공동 신청 주체인 시와 교육청이 TF를 구성한 후 마련한 첫 회의다.

이날 회의에는 TF 공동단장인 이성권 경제부시장, 최윤홍 부교육감을 비롯해 관계 공무원들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 특구 내 중점 추진 분야를 발굴하고 사업 비전 및 목표 등 방향성을 설정해 로드맵에 따라 속도감 있게 추진할 것을 합의했다.

두 기관은 부산형 특례모델 마련을 위해 교육과 행정의 협력방안에 대한 다각도의 의견을 나눴다.

특히 유아교육부터 대학 교육까지 특구 내 적용 가능한 교육정책과 특례를 시 특성과 여건을 고려한 모델 마련에 주안점을 뒀으며 아기 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한 지역 책임 돌봄 시스템 구축,

공교육 경쟁력 강화를 위한 디지털 기반 맞춤형 교육 우선 도입, 기업 및 공공기관에서 필요로 하는 특성화된 교육과정 제공 등이 논의됐다.

이성권 경제부시장은 “부산의 교육에 혁신적인 바람을 일으킬 교육발전특구는 시-교육청의 단단한 협력관계가 필수조건”이라며 “시와 교육청의 공교한 협력의 틀 안에서 향후 지역 대학, 공공기관, 기업 등이 참여해 부산시 교육발전특구의 청사진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