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선 조규일 시장 "'부강진주 시즌2' 추진에 혼신 다하겠다"

1일 민선 8기 취임식 가져…전통시장 찾아 '시민과의 데이트' 등 민생행보 이어가

최원석 기자 2022.07.02 22:00:47

조규일 진주시장이 1일 시청 2층 시민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선서를 하고 있다. (사진=진주시 제공)

조규일 진주시장이 1일 시청 2층 시민홀에서 열린 민선 8기 취임식에서 "'부강진주 시즌2' 추진에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민선 7기에 이어 재선에 성공한 조규일 시장은 코로나 방역 수칙 준수에 적극 동참해준 시민들과 보건의료진,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 일해온 진주시 직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는 것으로 취임사를 시작했다.

조 시장은 “지난 민선 7기 4년 동안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을 목표로 진주시의 미래발전과 시민 행복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며 민선 7기 4년을 회고했다.

주요 성과로 시 전역에 걸쳐 교통체계의 획기적인 개선을 통한 정체구간 해소, 아이들이 즐겨 찾는 놀이 공간 조성, 꽃거리 및 야간 경관조명 개선을 통한 낮과 밤이 아름다운 도시 조성, 부강진주 3대 프로젝트 추진, KAI 회전익비행센터 유치 및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농산물 공동브랜드 '진주드림' 개발, 중부·남부 농기계 임대사업소 개소 등을 언급했다.

특히 2019년 유네스코 창의도시 선정, 2021년 국토부 주관 대한민국 도시대상 최우수 도시 선정, 2023년 아시아역도선수권대회 유치를 비롯해 2019년부터 3년 연속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으로 진주의 도시 품격을 높였다고 자평했다.

덧붙여 지금은 서부경남 KTX와 부울경 메가시티로 기회와 위기가 공존하는 시기라며 이러한 위기를 오히려 기회로 만들기 위한 탄탄한 자생동력을 구축하는 일을 민선 8기 시정의 최우선 과제로 꼽았다.

조 시장은 취임식을 맞아 직원들에 대한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공렴(公廉)을 강조하며 시민 눈높이에 맞는 청렴한 공직자가 되어 주기를 당부했다. 또 '창의적인 사고', '발로 뛰는 행정'을 실천하는 깨어있는 조직이 되어야 한다며 시민들의 작은 목소리도 경청하고 공감·소통을 강화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진주 시민들의 의지를 하나로 결집해 '부강진주 시즌2' 안착에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며, 진주를 더 크게 키우고 진주의 지도를 또 다시 바꿔나가겠다는 포부와 함께 “오로지 시민만을 바라보며 성과로 보답하겠다”는 다짐을 밝히는 것으로 취임사를 마무리했다.

이날 조 시장은 충혼탑 참배를 시작으로 간소한 취임식을 가진 후, 시청 2층에 있는 기자실을 방문해 출입기자들과 인사를 나눴다. 오후에는 평거10호광장 교통체증 해소를 위한 마지막 단계인 우회도로 개통식에 참석하고 논개시장을 방문해 '시민과의 데이트'를 가지는 등 바쁜 하루를 보냈다.

 

조규일 진주시장 부부가 충혼탑을 방문해 참배를 하고 있다. (사진=진주시 제공)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