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13승 달성…양키스전 6이닝 무실점 ‘호투’

김한준 기자 2021.09.07 14:25:21

사진=연합뉴스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9월 첫 경기에서 호투하며 시즌 13승(8패)을 달성했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와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3피안타 무사사구 6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며 팀의 8-0 승리를 이끌었다.

올 시즌 평균자책점은 3.92에서 3.77로 낮췄으며, 투구 수는 80개였다.

이로써 류현진은 아메리칸리그 다승 단독 2위에 올랐다. 리그 다승 1위 게릿 콜(14승·양키스)과는 단 1승 차이다.

MLB 개인 한 시즌 최다승 기록에도 1승 차이로 다가섰다. 류현진은 2013년과 2014년, 2019년에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각각 14승씩을 기록한 바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