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설맞이 '거창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판매

18일부터 내달 28일까지…지역소비 활성화 통한 소상공인 매출 증가 기대

최원석 기자 2021.01.13 18:31:42

지류형 거창사랑상품권. (사진=거창군 제공)

경남 거창군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위축된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오는 18일부터 2월 28일까지 '거창사랑상품권' 10% 할인 판매를 진행한다.

가맹점·법인을 제외한 개인은 월 한도 100만원(연간 400만 이내)까지 구입이 가능하며, 가까운 농․축협 및 경남은행, 새마을금고, 산림조합 등 금융기관에서 구매할 수 있다.

상품권 구매자는 군 소재 1653개 상품권 가맹점에서 현금과 동일하게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가맹점에서 상품권 권면액의 70% 이상 물품을 구매할 경우 잔액은 현금으로 환불이 되며, 현금영수증 발급도 받을 수 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설맞이 할인행사와 더불어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소비촉진 분위기 조성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나가자”고 말했다.

지난해 거창사랑상품권은 약 75억원이 판매됐으며, 많은 가맹점이 카드 수수료 절감과 매출 증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어 군민과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 도움이 된 것으로 보인다.

한편 거창군에서도 모바일 결제방식이 증가하는 유통환경에 대처하기 위해 제로페이와 연계한 모바일상품권을 3월에 발행할 계획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