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그룹 태성문화재단, ‘아트 인 더 컬러’ 전시에 어린이들 초대

정의식 기자 2020.10.16 14:27:44

카림 라시드의 핑크 존.(사진=호반그룹)

호반그룹의 태성문화재단이 지역아동센터와 교육기관 등에 전시 초대권 1만1000여장을 전달한다고 16일 밝혔다.

초대권은 호반아트리움 인근의 광명시와 안양시 지역아동센터(3300장)를 비롯해, 어린이집과 유치원 등 교육기관(8000장)에 나누어 전달한다. 금액으로 환산하면 약 1억원 규모다.

태성문화재단이 운영하는 호반아트리움의 ‘아트 인 더 컬러(ART in the COLOR) 전(展) 초대권으로, 16개의 전시 공간에서 미디어, 회화, 조각, 일러스트 등 다양한 매체의 작품 240여점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전시는 유명 작가들이 참여해 더욱 주목받고 있다. 극사실주의 작가인 ‘샘 징크스(Sam Jinks)’는 ‘블랙’을 주제로 디자인의 대중성을 추구하는 세계 3대 산업디자이너 ‘카림 라시드(Karim Rashid)’는 ‘핑크’를 주제로 작업하는 등 7개국 총 12명의 작가들이 참여했다. 전시는 2021년 2월말까지 진행된다.

태성문화재단 관계자는 “호반아트리움은 ‘함께’ 경험하는 예술을 지향하고 문화 나눔에 노력해 왔다”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전시회들이 연기나 취소되고 있는데 어린이들에게 좋은 문화적 경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