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삼척·울릉 등 5곳을 태풍피해 특별재난지역 선포

최영태 기자 2020.09.15 13:15:50

태풍 피해를 입은 삼척시에서 복구 작업이 이뤄지고 있다. (사진 = 삼척시)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오전 9호 태풍 마이삭과 10호 태풍 하이선으로 피해를 본 5개 지방자치단체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선포된 지역은 강원 삼척시 양양군, 경북 영덕군 울진군 울릉군 등이다.

임세은 청와대 부대변인은 "해당 지역에는 규정에 따라 복구비용 등에 대한 국고 지원이 이뤄질 것"이라며 "피해가 효과적으로 수습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앞으로도 중앙합동조사를 실시해 기준을 충족하는 지역에 대해서는 특별재난지역으로 추가 선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