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창틀 두께 60% 줄인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 출시

정의식 기자 2020.05.22 11:06:47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사진=KCC)

KCC가 창호 프레임 두께를 대폭 줄여 개방감을 늘린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를 출시했다.

22일 KCC에 따르면, 이번에 출시한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는 창틀 두께는 줄이고 유리 면적을 늘려 시원한 개방감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주방에 일반적으로 많이 적용하던 슬라이딩 형태의 창호는 크기가 작고 두꺼운 창틀이 중간에서 시야를 분할해 답답한 느낌을 줬다. 반면, 신규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는 기존 슬라이딩 창호 대비 창틀 두께를 60% 가량 줄이고 손잡이와 환기창을 창호 한쪽으로 배치해 시야를 가리는 부분을 최소화했다.

단열 성능도 확보했다. 창틀 내부는 여러 단계로 나눠 열의 흐름을 끊어주는 다중 격실 구조로 이루어져 있으며, 유리는 더블로이 삼중복층유리를 적용해 제로에너지하우스 수준의 뛰어난 단열 성능을 갖췄다.

세련된 디자인도 강점이다.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는 단열성이 우수한 PVC 재질의 창틀이면서 바깥쪽에는 건물의 외관을 돋보이게 하는 알루미늄 캡을 씌워 외부에서 보기에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 반면, 창틀 안쪽으로는 최신 인테리어 디자인 트렌드를 반영해 ▲우드 화이트 ▲우드 베이지 ▲딥 그레이 등 색상 3종을 준비했다.

환기창은 유럽형 여닫이 형식으로 히든 힌지, 잠금 하드웨어, 핸들 등 부자재는 독일의 유명 시스템 창호 전문기업 지게니아의 하드웨어로 적용했다. 또, 환기창의 유리는 창호 색상에 맞춘 칼라유리를 각각 적용했다.

 

(기사 제공 KCC)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