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울본부, 코로나19 지역 확산방지 서생면 긴급방역 지원

서생면 주민 질병예방사업의 일환으로 코로나19 예방 긴급방역

손민지 기자 2020.02.27 16:37:52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최인접 지역인 서생지역에 대해 긴급방역에 나섰다. (사진=새울본부 제공)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본부 최인접 지역인 서생지역에 대해 긴급방역에 나섰다고 27일 밝혔다.

새울본부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26일부터 일주일간 서생지역 관내 마을회관, 경로당, 어촌계사무실, 버스정류장 등 공공시설과 다중이용시설, 지역주민이 많이 다니는 곳을 대상으로 일제 긴급 방역을 실시한다.

이번 긴급방역은 원전주변지역 농어촌 취약지구 방역사업의 일환인 2020년 사업자지원사업 ‘서생면 질병예방사업’ 승인 건으로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1차 긴급방역으로 전환해 시행하는 것이며, 향후 상황에 따라 코로나19 추가방역을 할 예정이다.

한상길 새울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서생면 주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선제적 대응으로 체계적이고 신속한 방역활동에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 이번 사태가 진정된 후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모색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앞서 새울원자력본부는 주변지역 마을회관 및 경로당에 마스크, 손소독제 등 방역약품과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위문품을 지원한 바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
선거 기간 중 의견글 중지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