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훈민정음 573돌’ 기념해 한글날 경축식 열어

김지한 기자 2019.10.09 14:42:36

인천시 한글날 경축 행사. (사진=인천시)

인천시는 훈민정음 반포 573돌 한글날을 맞아 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경축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한글학회와 문인협회 등 단체자, 학생,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해 한글 탄생을 축하했다.

국민의례로 시작된 행사는 정동환 한글학회 인천지회장의 훈민정음 머리글 읽기와 한글발전 유공자에 대한 포상으로 이어졌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경축사에서 “한글을 지켜내는 데 모든 것을 바친 선현들을 기억하겠다”며 “인천의 미래 발전 핵심어를 ‘이음’과 ‘살림’으로 정했듯 앞으로도 아름다운 우리말로 시정을 알릴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후 행사는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의 한글사랑 선언문 발표와 인천다문화어린이합창단의 한글날 노래 합창, 만세 삼창으로 이어졌다.

‘독립의 염원을 담은 글자, 한글’이라는 주제로 한 정 한글학회 인천지회장의 특별강연도 마련됐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