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추석 맞아 부산 사회복지관에 600만원 기부

본사 및 사업소, 지역 소외이웃과 함께 온기 나눠

변옥환 기자 2019.09.11 17:26:19

지난 9일 부산 지게골복지관에서 남부발전 임직원들이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한국남부발전 제공)

한국남부발전㈜ 임직원들이 민족 대명절 한가위를 맞아 부산지역 소외 이웃에 사랑 나눔을 실천했다.

남부발전은 손성학 상임감사위원과 임직원들이 지난 9일 부산 소재 사회복지관 5곳에 600만원어치의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하고 홀로 어르신 집을 찾아 식료품을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각 사업소에서도 사랑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하동발전본부는 지난 10일 경남 하동군 내 아동복지센터와 복지관 등 11곳에 온누리상품권 550만원과 후원 물품을 전달했다.

또 영월발전본부는 발전소 인근 노인 요양원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요양원 어르신들과 함께 송편을 빚으며 사랑 나눔 행사 시간을 보냈다.

신인천발전본부도 보라매보육원과 기독교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후원 물품을 전달하고 청소, 배식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삼척발전본부도 지역경제 활성화와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을 진행하고 복지시설 후원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남부발전 손성학 상임감사는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정성껏 준비한 식료품과 선물이 우리 주변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됐으면 좋겠다”며 “남부발전은 앞으로도 지역사회 행복 증진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9일 남부발전 본사가 ‘부산지역 소외이웃 사랑 나눔 행사’를 연 가운데 손성학 상임감사위원이 거동이 불편한 홀로 어르신에게 드릴 제수용품과 식료품을 들고 가고 있다. (사진=한국남부발전 제공)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