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노사·KORAIL, 반부패·청렴실천 캠페인 및 사회공헌활동 시행

손민지 기자 2019.09.11 17:40:25

11일 김봉철 상임감사위원이 코레일 진주역에서 청렴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사진=남동발전 제공)

한국남동발전은 11일 추석을 앞두고 KTX 진주역에서 명예감사(남동노조) 및 청렴파트너십 기관(KORAIL 진주관리역)과 함께하는 반부패·청렴실천 합동 캠페인을 시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남동발전-KORAIL 진주관리역 청렴파트너십’과 ‘남동발전-남동노조 청렴업무협약’ 이행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추석을 맞아 지역사회에 청렴문화를 전파하고 진주시민과 청렴생태계를 함께 조성하고자 지난 2017년 첫 시행이후 매년 진행하고 있다.

이날 남동발전 노사, 코레일 진주관리역 직원 등 40여 명은 시민들에게 갑질근절, 청탁금지법, 신고자보호 등 청렴정책들을 인쇄물과 기념품으로 제작해 나눠주는 반부패·청렴 캠페인 활동을 펼쳤다.

또한 남동발전과 KORAIL 진주관리역은 사회적약자인 노년층과 장애인을 대상으로 ‘KTX 소망승차권’ 300여 장을 지원하기도 했다.

김봉철 한국남동발전 상임감사위원은 “반부패·청렴문화 정착을 위해 노사가 함께하는 노력하는 것은 물론 우리의 노력이 지역사회 전체에 퍼져 나갈 수 있도록 민·관·공도 지속적으로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