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H, ‘건강한 GIVE’ 캠페인 진행… “건강 챙기고 기부도 하고”

김수식 기자 2019.03.14 10:19:18

KTH가 체지방 감량, 걷기, 금연 등 임직원들의 건강 증진은 물론 기부도 할 수 있는 ‘건강한 GIVE(기부)’ 캠페인을 시행한다. 사진은 지난 13일 KTH 보라매 사옥에서 진행된 건강한 GIVE 발대식. (사진=KTH)

KTH가 노사 공동으로 임직원의 건강 증진에 도움을 주면서 사회 기부까지 할 수 있는 ‘건강한 GIVE(기부)’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KTH는 더 많은 임직원들의 나눔 의식을 제고하고 손쉬운 기부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건강관리는 물론 지역사회에 기부까지 하는 건강한 GIVE 캠페인을 실시해왔다. 올해 3월부터 6개월 간 진행되는 캠페인에서는 기존의 ‘살 빼고, 쌀 더하기’ 프로그램뿐 아니라 ‘걷기로 기부도’ 및 ‘금연 GIVE’ 등을 함께 진행한다.

살 빼고, 쌀 더하기 프로그램은 참여 임직원들의 체중 및 체지방 감소량(kg)만큼의 쌀을 기부하는 이색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걷기로 기부도는 임직원들의 매월 20만보 걸음 달성률 및 누적 걸음 수에 따라 식품, 연탄 등 생필품을 기부하는 프로그램이다.

금연 GIVE에선 금연 클리닉을 통해 금연 시행 여부 측정 및 상담을 진행하고 6개월 동안 100% 성공 시 포상 및 기부를 진행한다.

KTH는 동작보건소 및 양천보건소에서 진행하는 ‘대사증후군 검진’을 통해 체성분 검사, 혈압, 혈당, 중성지방, 콜레스테롤 등을 측정하고 올바른 운동 및 영양 상담을 진행해 캠페인 참여 임직원들의 활동을 적극 지원한다.

 

캠페인을 통해 마련한 기부물품은 올 연말 도움이 필요한 아동∙청소년들에게 따뜻한 나눔을 전할 전망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