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박보검 이상형은 나" 발언에 유도소녀 절망 눈길 "왜?"

김지혜 기자 2018.02.12 15:06:21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 화면 캡처)

박보검에 대한 팬심이 '효리네 민박'에서 터졌다.


11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에서는 민박 투숙객으로 유도를 하는 소녀들이 방문했다. 특히 이중 한 소녀는 박보검에 대한 팬심을 밝혔고 이효리는 "박보검이 무슨 인터뷰에서 이상형이 나라고 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투숙객은 바로 핸드폰에 검색해보며 "연관 검색어에 나오지 않는다"고 했지만 이효리가 검색하자 과거 관련 기사가 나와 유도소녀가 절망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효리는 "박보검이 어릴 때부터 핑클 선배님을 좋아했다. 특히 이효리 선배님을 좋아했다"는 기사 내용을 언급하며 뿌듯해 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박보검과 친분이 있으면 민박집에 부를텐데 아쉽다"고 덧붙였다.


이후 박보검이 알바생으로 효리네 민박에 추후 합류하는 모습이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