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신형 베르나, ‘2018 인도 올해의 차’ 수상

손강훈 기자 2017.12.15 10:20:09

▲신형 베르나.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는 신형 베르나가 인도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2018년 인도 올해의 차(이하 ICOTY 2018)’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인도 올해의 차는 인도의 자동차 전문 주요 언론매체 소속의 저명한 기자들로 구성된 평가단이 가격, 연비 효율성, 디자인, 편안함, 안전성, 주행성능, 실용성, 기술 혁신, 가격대비 성능, 인도 운전 조건에 대한 적합성 등을 종합 평가해 선정하며, 인도 내 자동차 부문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소비자들의 신차 구매 결정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앞서 현대차는 i10(2008년), 그랜드 i10(2014년), 신형 i20(2015년), 크레타(2016년)으로 인도 올해의 차에 선정된 바 있다. 

이와 함께 현대차는 올해 신형 베르나까지 최고의 자리에 오르며 총 5회의 ‘올해의 차’를 수상, 2006년부터 시작된 인도 올해의 차 역사상 가장 많은 트로피를 받은 브랜드가 됐다. 

신형 베르나는 지난 8월 출시후 40일 만에 1만5000대가 넘게 계약되는 등 인도 소비자들의 관심을 집중 받았다. 

올해 들어 7월까지 월평균 667대씩 팔리던 베르나는 신형 모델이 출시된 후 지난달까지 4개월간 월평균 판매가 7배 넘게 뛰어오른 4821대를 기록하며 하반기 현대차의 인도시장 판매에 효자역할을 톡톡히 했다. 

1~11월 베르나 누적판매는 2만3951대로 전년동기(1만5597대)비 53.6% 증가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맨 위로